자료실
경로 홈 아이콘 경로 화살표 자료실 경로 화살표 공지사항
타이틀 이미지
[뉴스] 영동군, 관광지 안내 스마트폰 하나면 \'끝\'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5.04.23 조회수 : 496

 

 

 

 

영동군은 관광객 편의를 위해 이달 주요 관광지에 최첨단 IT기술인 NFC태그를 부착한 ‘스마트 안내판’을 설치했다.

 

29일 군에 따르면 기존 관광안내판이 낡고 오래돼 최근의 관광 흐름과 맞지 않아 IT기술을 활용, 관광객들이 쉽게 관광정보를 검색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NFC(Near Field Communication)는 근거리 무선통신 모듈로 NFC태그에 스마트폰을 대면 모바일 웹(Web)으로 연결돼 해당 관광명소의 자세한 정보, 사진, 동영상, 지도 등 다양한 콘텐츠을 볼 수 있고 음성안내도 받을 수 있다.

 

이 모바일 웹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등 SNS 연동이 가능하고, 영동군청 문화관광 홈페이지와 연결돼 관광객들에게 해당 관광지의 자세한 정보를 제공한다.

 

NFC가 지원되지 않는 스마트폰 사용자는 스마트 안내판의 QR코드를 스캔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군은 이 안내판을 지역의 주요 관광명소인 영국사(2대), 반야사, 월류봉, 옥계폭포, 송호관광지 등 총 5곳의 입구 등지에 6대를 설치했다.

 

기존 일반 안내판의 경우 개당 1000~2000만원이 소요되고, 오래되면 색이 바래지는 점, 관광지에 대한 정보 수정 및 변경이 어려운 점 등이 있어 이번 안내판을 설치하게 됐다.

 

군 관계자는 “NFC태그가 부착된 관광 안내판을 터치해 영동 여행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며 “시범 설치한 안내판의 관광객들에게 반응을 살펴본 뒤 좋으면 관내 모든 관광지에 확대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영동/여 정기자 yee0478@dailycc.net

 

<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게시판 이전글 화살표 이전글 [뉴스] 안내판이 \'먼저\' 다가갑니다. 비콘 안내판
게시판 다음글 화살표 다음글 Best 신제품 스마트안내판 출시!!